피아212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473)

  • today
  • 46
  • total
  • 2170822
  • 답글
  • 15403
  • 스크랩
  • 29500

블로그 구독하기



하루에 3번 참고,3번 웃고,3번 칭찬하라 ◈지금 이순...


먼저 인간이 되라 ........

 

1.먼저 인간이 되라

좋은 인맥을 만들려 하기 전에 먼저 자신의 인간성 부터 살펴라.
이해 타산에 젖지 않았는지,계산적인 만남에 물들지 않았는지 살펴보고 고쳐라.

유유상종 이라 했으니 좋은 인간을 만나고 싶으면 너부터 먼저 좋은 인간이 되라.

2.적을 만들지 말라

친구는 성공을 가져오나, 적은 위기를 가져오고 성공을 무너뜨린다.
조직이 무너지는 것은 3%의 반대자 때문이며, 10명의 친구가 한 명의 적을 당하지 못한다.
쓸데없이 남을 비난하지 말고, 항상 악연을 피하여 적이 생기지 않도록 하라

3.스승부터 찾아라

인맥에는 지도자,협력자,추종자가 있으며 가장 먼저 필요한 인맥은 지도자,스승이다.
훌륭한 스승을 만나는 것은 인생에 있어 50% 이상을 성공한 것이나 다름없다.

유비도 삼고초려 했으니 좋은 스승을 찾아 삼십고초려 하라.


4.생명의 은인처럼 만나라

만나는 사람마다 생명의 은인처럼 대하라.
항상 감사하고 어떻게 보답할 것인지 고민하라.
그 사람으로 인하여 운명이 바뀌었고, 또 앞으로도 바뀔 것이라 생각하고 대하라 .
언젠가 그럴 순간이 생기면 기꺼이 너의 생명을 구해 줄 것이다.

5.첫사랑보다 강렬한 인상을 남겨라.
첫만남 에서는 첫사랑보다도 강렬한 이미지를 남겨라.
길거리에서 발길에 차인 돌처럼 잊혀지지 말고 애써 얻은 보석처럼 가슴에 남으라.

6.헤어질 때 다시 만나고 싶은 사람이 되라

함께 있으면 즐거운 사람, 함께 하면 유익한 사람이 되라.
든사람,난사람, 된사람,그도 아니면웃기는 사람이라도 되라.

7.하루에 3번 참고,3번 웃고,3번 칭찬하라

참을 인자 셋이면 살인도 면한다.
미소는 가장 아름다운 이미지 메이킹이며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3 번에 10 배라도 참고 웃고 칭찬하라.

애경사가 생기면 진심으로 함께 기뻐하고 함께 슬퍼하라.
네 일이 내 일 같아야 내 일도 네 일 같다.

9.Give Give Forget 하라

먼저 주고,조건없이 주고, 더 많이 주고,조건없이 더 많이주고,줄때는 그리고 아무말을 하지 말아라!
그리고 되도록 빨리 모두 잊어버려라!
Give Take 하지 마라. 받을 거 생각하고 주면 정 떨어진다.


10.한 번 인맥은 영원한 인맥으로 만나라

잘 나간다고 가까이 하고, 어렵다고 멀리 하지 마라.
한 번 인맥으로 만났으면 영원한 인맥으로 만나라.
100 년을 넘어서,대를 이어서 만나라.


남의 지혜로는 멀리 가지 못한다.

-루마니아 격언-

 

A watched pot never boils.

지켜보는 냄비는 끓지 않는다(서두르면 일이 더 안된다)

 

Every cloud has a silver lining

어떤 구름이라도 그 뒤쪽은 은빛으로 빛난다(괴로움이 있으면 낙도 있는법)

The grass is always greener on the other side of the fence.

이웃집 잔디가 더 푸르러 보인다(남의 떡이 더 커 보인다)




주제 : 개인 > 사랑

▲top


♡˚º...소중한 사람을 잃지 않는 1%의 힘!!!...˚º♡ ◈지금 이순...


♡˚º...소중한 사람을 잃지 않는 1%의 힘!!!...˚º♡

 

사람들은 관심을 받는 사람의 입장을 고려하지 않고 주로 자신의 마음을 전달하는 데만 집중한다.

예를 들면, 부모가 아이에게 쏟는 관심이 아이에겐 지나친 간섭으로 느껴질 수 있고,
사랑하는 연인과 늘 함께 있고 싶은 마음이 연인에겐 구속으로 느껴질 수 있다.

상대가 부담스러울 정도로 지나친 관심이나 자기가 마음 내킬 때만 주는 이기적인 관심,
이런 것들은 모두 상대의 마음을 고려하지 않은 '차가운관심'이다.

'아이의 미래를 위해서', '그 사람을 사랑하니까' 와 같은 좋은 의도를 가지고 있다 해도

상대방이 그것을 친절과 배려, 사랑으로 느끼지 못한다면 그것은 진정한 관심이라 할 수 없다.

왜냐하면, 관심은 주는 사람보다 받는 사람이 더 중요하기 때문이다.

진정한 관심은 나의 기준이나 잣대를 버리고, 상대를 있는 그대로 존중하며 그 사람의 목소리를 듣는 것이다.

 

1. 그 사람을 존중하라.

상대방이 어떤 사람이든 그 사람을 고유의 인격체로서 존중해주어야 마음을 열 수 있다.
아주 어린 아이조차도 자신을 존중하는지 아닌지를 100% 직감할 수 있다.
하물며 성인은 어떻겠는가.

2. 먼저 그 사람의 입장에 서보라.

무엇이든 나의 마음을 전달하기 전에 그 사람이 어떻게 받아들일까를 먼저 생각해야 한다.
그러면 그 사람이 원하는 것과 내가 주고자 하는 것을 일치시킬 수 있다.

 

3. 관심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라.

일시적인 관심은 무관심보다 더 큰 상실감을 준다.
한두 번 존중하고 배려해주다가 참지 못해 포기하거나 관심을 꺼버리는 것은 상처만 남길 뿐이다.

4. '그 사람' 자체에 감사하라.
그 사람이 나에게 무엇을 해주었거나 무엇이 되어주었기 때문이 아니라,
단지 내 곁에 존재해주었다는 이유만으로 내 삶은 더 풍부해질 수 있다.
그러므로 '그 사람' 자체에 감사하라.

5. 그 사람을 자세히 관찰하라.
보는 만큼 알게 되고, 아는 만큼 좋아할 수 있고, 좋아하는 만큼 배려해줄 수 있다.
가까운 사람들의 행동을 보고 이야기를 경청하는 것으로 관찰을 실천하라.

 

6. 자신의 아픔을 치유하라.
자신은 누군가로부터 상처받아 있으면서 어떻게 다른 사람에게 진심으로 관심을 가지고 배려할 수 있겠는가.
행복한 사람만이 다른 사람에게도 행복을 전할 수 있다.

7. 그 사람을 격려하라.
잘한 일에 대한 칭찬에 그치지 말라.
힘들어하고 지쳐 있을 때, 실패하고 좌절하고 실망에 빠져 있을 때, 다치고 병들었을 때,
갈등을 겪고 초조해하고 불안해할 때, 격려만이 그 난관을 극복하게 해주는 유일한 힘이다...

~~~~~~~~~~~~~~~~~~~~


하루에 단 30초만 소중한 그 사람에게 관심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

그 사람을 지켜보든
그 사람의 이야기를 듣든
그 사람을 생각하든

어떤 방식으로든 단 30초만 그 사람에게 관심을 쏟아보는 것이다.



그 짧은 시간의 관심은 그 사람에 대한 나의 배려로 표현될 것이며
그것은 감사의 마음을 넘어 더 큰 감동으로 세상에 확산될 것이다.



- 하우석

피아212 ♪♥

훨훨 (사랑하게 되면) - 안치환

듣기클릭





나 그대가 보고파서 오늘도 이렇게 잠못 드는데
창가에 머무는 부드러운 바람 소리 누가 보내준 노래일까

보고파서 보고파서 저 하늘 넘어 그댈 부르며
내 작은 어깨에 하얀 날개를 달고 그대 곁으로 날아 오르네

훨훨 훨훨 날아가자 내 사랑이 숨 쉬는 곳으로
훨훨 훨훨 이 밤을 날아서
그댈 품에 안고 편히 쉬고파 나를 잠못 들게 하는 사람아

보고파서 보고파서 저 하늘 넘어 그댈 부르며
내 작은 어깨에 하얀 날개를 달고 그대 곁으로 날아 오르네

훨훨 훨훨 날아가자 내 사랑이 숨 쉬는 곳으로
훨훨 훨훨 이 밤을 날아서 그댈 품에 안고 편히 쉬고파

훨훨 훨훨 날아가자 내 사랑이 숨쉬는 곳으로
훨훨 훨훨 이 밤을 날아서 훨훨 훨훨
나를 잠
못들게 하는 사람아



주제 : 개인 > 사랑

▲top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지금 이순...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해가 뜰 때 집을 나선 사람들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날이 어두워지는데..

봄이 올 때 피어난 순결한 꽃들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봄날은 가고 없는데..

복사꽃나무 흔들어
꽃잎 흩날리자 좋아하던 바람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꽃잎은 다 졌는데..

"사랑한다"며
쪽지 전할 때 떨리던 손길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사랑은 끝났는데..

"그래 같이 가자 기다릴게"
아무리 오래 기다려도 밉지 않던 친구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머리가 하얗게 세어 가는데..

아침에 "생선 사라"고 외치며
지나가던 작은 트럭 한 대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가을은 오고 있는데..

바르게 살아라 열심히 살아라
가르치시던 선생님
지금은 어디에 계실까?
아직도 그렇게 살지 못하고 있는데..

푸른 꿈을 싣고 바다를 건너
육지로 향하던 연락선
지금은 어디에 있을까?
이제는 돌아가고 싶은데..





-사자성어모음 -


"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53/835511

" ㄴ, ㄷ"==>>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57/835511

" ㅁ, ㅂ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0/835511

"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2/835511

"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3/835511

" ㅈ, ㅊ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4/835511

" ㅋ, ㅌ, ㅍ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5/835511

" "==>>http://blog.moneta.co.kr/pia0212/5591667/835511 




















피아212 ♪♥
To Treno Fevgi Stis Okto(기차는 8시에 떠나고) / Haris Alexiou
래듣기 릭==>>




주제 : 개인 > 사랑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