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212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473)

  • today
  • 268
  • total
  • 2233552
  • 답글
  • 15420
  • 스크랩
  • 29509

블로그 구독하기



+아~~놔.공감가네.ㅋ근데,,눈물도 나네..ㅠ.ㅠ ♥PIA휴게실...

 

로또같은 당신....

 



 

아~~~~~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공감가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눈물도 나네..

ㅠ.ㅠ

 


세상에서 어려운일 두가지가 있는데,
첫번째가 내 생각을 남의 머리에 넣는 일이고,
두번째가 남의 돈을 내주머니에 넣는 일이다.

첫번째 일을 하는 사람을 선생님이라 부르고,
두번째 일을 하는 사람을 사장님이라 부른다
그리고 이 어려운 두가지일을 한방에 다하는 사람을 '마누라'라고 부른다

그러므로
선생님에게 대드는것은 배우기 싫은것이고,
사장님에게 대드는것은 돈벌기 싫은것이고,
마누라에게 대드는 것은.....살기 싫은 것이다.....

ㅋㅋㅋㅋ

 

 

남자가 울고 있다

여자들이 울면 집안에 문제가 있는 것이요,
남자들이 울면 나라에 문제가 있음이로다.



2~30대 남자들은

대학을 졸업하고 취업도 안되고, 예전에 흔하게 하던 알바자리도 없고,
부모님한테 용돈 받는 일도 한두 해 지나고 나니 염치가 없고 ,
사귀던 여자 친구는 직장이 없으니...고무신 거꾸로 신고 떠나 버리고,

속상하니 울고, 정년하신 부모님께 불효하는 마음...

4~50대 남자들은

평생직장이려니 하구 열심히 다니던 회사에서 명퇴 당하고 울고,나이 먹어 재취업하기는 하늘에 별 따기라

마누라 눈치 보며 말대꾸 한마디에 기죽어서 운동 나간다며 개천가 풀숲에 몰래 앉아 눈물 훔치고

애들 한창 돈 많이 들어가는 시기라 눈물 나고, 큰 넘은 직장도 못잡고 고민하고 있으니...

6~70대 남자들은

퇴직하고 나니... 친구도 멀어지니 슬피 울고,
환경 바뀌니... 마누라 합께 지내는 걸 적응못해 속상해하고
사골만 한 들통 끓여놓고 마누라 며칠씩 여행 갔다 온다니 슬프고
영감님 힘없다고 꼴도 보기 싫어하니 몰래 혼자 울어보고,
애들은 출가해서 다 떠나 버리고
신세가 추풍에 낙엽 같고 돈 버는 기계처럼 월급봉투 한번 만져 보지도 못하고
용돈 몇 푼 밭아 쓰던 신세라 비자금도 못해 놨으니
몰래 여자친구 하나 사귀어볼라니 돈 없다고 다 싫어하니 또 몰래 울고.........


8~90대 남자들은

나이 먹으니... 할멈 영감 있어도 있으나 마나하고
노인 냄새난다고 자식들도 외면하니 눈물나고, 돈 몇 푼 있는 놈 자식들 뜯어 가려하니 눈물나고 ,
자식들 많아도 모시겠다는 자식 없으니 설움이고
소싯적 허리띠 졸라매고 입고 먹지 못했던 시절 생각하니 눈물 나고
여기저기 안 아픈데 없으니 온몸이 종합병원이라 눈물 나고
이제 갈 곳은 한곳밖에 없다 생각하니... 서글퍼지는 우리네 인생이여라....

 

 

부부 3소 5쇠

무릇 남자가 가장으로써 가정의 평화와 부부간의 화목을 위해 반드시 지켜야 할 3소 5쇠 원칙

 

* 3소 *

그렇소

자기 마누라가 하는 모든 말에, 그렇소 ! 하고 맞 장구 치고,

맞소

자기 집 사람이 하는 모든 일에, 맞소! 하고 동의해 주고

옳소

자기 안 사람이 주장하는 모든 것에 그저 옳소! 하고 사기를 올려준다.

 

* 5쇠 *

① 마당쇠

남자가 집에 들어오면 마누라를 위해서 집안 청소부터 모든 잡일을 마당쇠처럼 일하고,

② 변강쇠

자기 집 사람이 밤에 눈을 가냘프게 뜨고, 사랑을 요구할 때는 인정사정 없는 변강쇠가 되고,

③ 자물쇠

밖에서 일어나는 일을 비밀로 하고, 자기에게 불리한 말을 하지 않는 자물쇠가 되어야 하고,

④ 구두쇠

마누라가 조금 짜구나 할 정도로 남에게 헛돈을 쓰지 않는 구두쇠가 되어야 하고,

⑤ 모르쇠

자기집 사람이 하는 가정일에 간섭없이 모른척 하는 무관심자적인 모르쇠가 되어야 한다.

 

남들이 모두 옷을 입고 있을 때에는 벌거숭이가 되지 말라.
남들이 모두 벌거숭이일 때는 옷을 입지 말라.
남들이 모두 앉아 있을 때에는 서 있지 말라.
남들이 모두 서 있을 때에는 앉아 있지 말라.
남들이 모두 울고 있을 때에는 웃지 말라.
남들이 모두 웃고 있을 때에는 울고 있지 말라.

 

피아212 ♪♥

If It Be Your Will - Leonard Cohen

래듣기 릭==>>

피아212 ♪♥

Are You The One - Timo Tolkki

래듣기 릭==>>

 

Are you the one ?
The traveller in time who has come
To heal my wounds to lead me to the sun
To walk this path with me until the end of time
넌 그런 사람이니?
내가 힘들어하는 때에 다가와,
나의 괴로움을 치유해주고,
절망에 빠진 나를 구해주고,
세월이 모두 흘러가버릴 때까지
이 길을 나와 함께 걸을 그런 여행자인거니.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


(♂ ♀)'노출의 계절’ 여름이 성큼 다가왔다. ♥PIA휴게실...

......................

(♂ ♀)

 

화장실문에 표시를 보면 남여 성별 구별하는 기호(♂ ♀) 있지요?

보통 남자와 여자의 성별을 구별할 때, 남자는 ♂, 여자는 ♀ 표시를 하잖아요..

그런데 이런기호는 언제 , 어떻게 해서 생겨난 걸까요?


 

확실한 유래에 대해서는 없고 단지 여러가지 설만 있습니다.

남성의 ♂ 표시는 싸움의 신 마르스가 들고 있던 창의 모양을 나타낸것이라는 설과

여성의 ♀ 표시는 미의 여신 비너스가 들고 있는 거울의 모양을 나타냈다는 설이 있습니다.


잘 보시면 남자 성별(♂)은 방패와 창 모양이죠..

그리고 여자 성별(♀)은 여자들이 가지고있는 손거울 모양이구요.


남자 성별모양은

잔인한 전쟁의 신 '아레스'가 자기 형의 아름다운 아내인 아름다움과 사랑의 여신 '아프로디테'에게 반하여

매일 형몰래 둘이서 사랑을 나누었다고 합니다.

즉, 손거울 모양(♀)과 방패와 창(♂)이 남,녀의 기호의 유래랍니다.



또 다른 설은 2500년전에 바빌로니아라는 지방에서 점성술이 생겨났는데,

점성술에 쓰이는 행성의 기호에 미와 사랑의 여신을 의미하는 금성에 ♀ 표시를 썼구요,

전쟁의 신을 뜻하는 화성에 ♂ 표시를 썼다고 합니다.


이 기호가 국제적으로 쓰이게 된 계기는

스웨덴의 식물학자 린네가 암컷과 수컷을 구별하는 기호로 쓰기 시작하면서부터

현재까지 계속해서 사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노출의 계절여름 성큼 다가왔다. 따가운 햇빛과 무더운 날씨와 함께솔로들의 가슴도 타들어간다.

날씨와 성욕은 어떤 관계가 있을까?

 

최근 미국의 전문 매체글래머 미국 하버드 의대 정신과 애쉬위니 나드카르니 교수의 말을 인용하면서 여름에 성욕이 특히 높아진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여름철 강렬한 햇볕은행복 호르몬으로 알려진 세로토닌을 생성한다.

세로토닌은 쾌락과 관련된 핵심적인 신경전달물질로, 온도가 높아지는 여름철 특히 성욕을 자극하게 된다.

여름철 멜라토닌 분비량이 폭으로 떨어진다는 역시 성욕 증가에 요인이 있다.

멜라토닌은 수면에 도움을 주는 호르몬으로, 여름 바캉스 기간 햇볕에 장시간 노출될 경우 멜라토닌 분비량이 줄어들어 성욕을 자극할 있다.

한편, 일각에서는 높은 기온과 습도로 불쾌지수가 올라가기 때문에 성적인 욕구가 수그러진다는 연구도 있다. 땀이 흐르는 모든 행위를 꺼리게 된다는 것이다.




아름답다^-^

박보영

한채아

김민정

한가인

강예빈

클라라

성유리

한지민

박선영

김옥빈

보고나서 눈물을 흘리면 예술이고 군침을 흘리면 외설이란다..

혼자서 볼륨을 줄여가며 보면 외설이고

떳떳하게 음량을 키워가며 보면 예술이란다..

보고나서 마음이 변하면 예술이고 몸이 흥분하면 외설이란다..

낙서글을 읽고 웃는다면 착한 정보이고

열받으면 그게 청소년 유해정보란다..

피아212 ♪♥
Yes Sir, I Can Boogie / Baccara
래듣기 릭==>>

피아212 ♪♥

Aha Aha-Suchitra Krishnamurti

래듣기 릭==>>





주제 : 여가/생활/IT > 건강/웰빙

▲top


--아무리 디지털 시대라 해도 --- ♥PIA휴게실...

 

 

☆ 사람 마음 36.5°C ☆

 

중국에서 많이 회자되는 말 중에...

황금은 값을 따질수 있지만 사람은 값을 매길수 없고, 천금으로 집은 사지만 이웃은 살수 없으며,

천금은 쉽게 얻을 수 있지만 마음을 알아주는 친구는 얻기 어렵네.

사람의 체온 만큼 따뜻한 것도 드물다.
세상 어떤 기계, 어떤 제품들이 따뜻함을 무기로 발명된다 할지라도

사람의 체온 만큼 늘 한결같은 따뜻함을 유지하는 것은 없을 것 입니다.

인맥이 큰 힘을 발휘하는 것도 체온이 함께하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디지털 시대라 해도

36.5° 의 변함없는 체온을 담아 편지 한 장, 전화 한 통, 잠깐의 만남을 나눌 때

상대방은 평생토록 따뜻함과 위로를 받을수 있을 것 입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입니까?

따뜻한 체온을 나눌수 있도록 옆사람의 손을 한번 잡아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사람이 선물이다. . .

 

스물에는 세상을 바꾸겠다며 돌을 들었고,
서른에는 아내를 바꾸어 놓겠다며 눈초리를 들었고,
마흔에는 아이들 바꾸고 말겠다며 매를 들었고…
쉰에야…
바뀌어야 할 사람이 바로 나임을 깨닫고
들었던 것 다 내려놓았습니다.


어디서 태어날지는 선택할 수 없지만,
어디서 죽을지는 선택할 수 있습니다.


어떤 얼굴로 태어날지는 선택할 수 없지만,
어떤 얼굴로 죽을지는 선택할 수 있습니다.


죽음의 선택이 삶의 선택입니다.


사람은 실수하는 것이 정상이고,
신은 용서하시는 것이 정상입니다.


사랑이란,
실수하는 사람을 용서하는 것이
정상이라는.. 깨달음입니다.


사랑은..
사람과 하늘이 나눠 가진 성품입니다.


우리가 일을 하지만
일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바로 사람이지요.


사람과의 관계가 참 중요합니다.


자신을 내려놓기 전에는
일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는데, 아닙니다.


시간이 갈수록
사람이 중요하다는 것을 느낍니다.

 

일은 실패하면 다시 시작할 수 있지만,
사람과 관계는 한번 깨지면 회복하기가 힘들어요.


관계가 고통스러운 까닭은..
신에게서만 찾을 수 있는 것을
인간에게서 찾기 때문입니다.


인간은 실수가 전공이고,
부족함이 특징입니다.

- 조정민 님 '사람이 선물이다' 중 -

피아212 ♪♥

내가 꿈꾸는 그 곳은 / 배송희

래듣기 릭==>>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