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212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473)

  • today
  • 343
  • total
  • 2280615
  • 답글
  • 15420
  • 스크랩
  • 29509

블로그 구독하기



+‘얼굴 혈색이 좋아지는 지압법’..★건강/웰...



 얼굴 혈색이 좋아지는 지압법’..

 

건강한 사람의 혈색은 맑고 윤기가 나며 붉은 빛을 띤다.

건강이 나쁘면 얼굴색이 검거나 피부가 거칠어지고 탄력이 떨어진다.

건강한 사람도 과로하면 순간적으로 얼굴색이 나빠질 수 있다.

다음은 얼굴의 혈색이 좋아지는데 도움이 되는 방법이다.

 

1. 배꼽 주위 문지르기=아랫배에 양손을 올리고 배꼽 주위를 시계방향으로 문지르며 3~5회 반복한다.

2.
얼굴 위에서 아래로 쓸어주기=손바닥이 뜨거워지도록 비빈 뒤 세수하듯 얼굴을 위에서 아래위로 쓸어준다.

3.
얼굴 눌러주기=손가락에 힘을 주고 얼굴 곳곳을 꾹꾹 눌러준다.

4.
신수혈 문지르기=두 손을 뜨겁게 비빈 뒤 허리 뒤쪽 신수혈 부근에 대고 문질러 준다. 신수혈은 배꼽 반대편 등쪽 척추에서 좌우로 약 3cm 떨어진 곳이다


물ㆍ커피ㆍ녹차 등 마시고,,

 

신진대사(물질대사)

생물이 몸 밖으로부터 섭취한 영양물질을 몸 안에서 분해하고, 합성하여 생체성분이나 생명 활동에 쓰는 물질이나 에너지를 생성하고 필요하지 않는 물질을 몸 밖으로 내보내는 작용을 말한다.

우리 몸속의 지방을 태우는 '용광로'가 충분히 뜨겁지 못해 소모시키는 열량이 점점 줄어들면 군살이 늘어날 가능성이 커진다. 즉 신진대사가 활발해야 날씬한 몸매로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는 것이다.

미국의 건강ㆍ의료 사이트 '헬스닷컴(Health.com)'이 신진대사 촉진법 4가지를 소개했다.

 

◆식사 전 물을 마셔라 =미국화학학회지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다이어트를 하면서 식사하기 전 물 두 잔을 마신 사람은 3개월 동안 체중을 평균 7㎏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렇게 물을 마신 사람은 안 마신 사람보다 2.3㎏을 더 뺀 것으로 드러났다. 유명한 영양학자이자 작가인 JJ 버진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수분을 보충하면 신진대사 시스템을 촉진시킨다"며 "몸속 수분이 적절히 유지되면 하루 종일 활기찬 기분을 느끼게 된다"고 말했다. 버진은 "몸무게가 68㎏인 성인은 매일 2.2ℓ 정도의 물을 마시는 게 좋다"고 말했다.

 

◆커피와 녹차를 마셔라 =커피에 들어있는 카페인은 중추신경계를 활성화시키는 강력한 신진대사 촉진제다. 영양사인 에미 구디슨 박사는 "이와 함께 커피 원두에는 항산화 성분이 있기 때문에 건강에 좋다"며  "크림이나 시럽이 들어있지 않은 한 잔의 커피는 다른 항산화제 이상으로 에너지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커피는 운동 전에 마시면 운동할 때 에너지 수준을 향상시킨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커피를 마시고 운동하면 지구력을 향상시켜 강도가 높게 오래할 수 있기 때문에 칼로리를 더 소모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문가들은 "커피가 더 마시고 싶을 때 녹차로 바꿔 마시는 것도 좋다"고 말한다. 녹차는 카페인의 신진대사 증강 효능을 그대로 갖고 있을 뿐만 아니라 항산화제인 카테킨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
'미국 임상영양학회지(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일주일에 적당한 강도의 운동을 3시간 하면서 녹차를 마시면 3개월 안에 뱃살이 현저하게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작가이자 영양 전문가인 미셸 두다쉬 박사는 "달지 않은 우려낸 녹차는 매일100칼로리를 더 소모시킨다"고 말했다.

 

◆잠깐이라도 휴식하며 웃어라 =바쁜 업무 중에도 잠깐 쉬면서 유튜브에서 재미난 영상 등을 보면서 웃어 보라. 이 과정에서 칼로리가 소모된다. '비만(Obesity)' 저널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웃는 동안 에너지 소모가 10~20% 늘어나고 심장 박동 수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0~15분 정도 웃으면 10~40칼로리를 태울 수 있다는 것을 뜻한다.

 

◆음식에 매운맛을 첨가하라= 음식에 소금 대신 핫 소스나 고춧가루를 넣어보라. 고추에는 캡사이신 성분이 들어있다. 두다쉬 박사는 "캡사이신은 열을 내는 효과가 있어 신체가 식사를 한 뒤 곧바로 90칼로리를 더 소모시킬 수 있게 한다"고 말한다. 연구에 따르면, 캡사이신은 갈색지방을 활성화시켜 칼로리 소모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벼운 걸음으로 오세요.


아무 것도 가지지 말고 가벼운 걸음으로 오세요.
무거운 마음을 둘 곳이 없다면
가지고 오셔도 좋습니다.
값비싼 차(茶)는 없지만 인생처럼 쓰디 쓴,
그러나 그대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줄
향기를 가진 차(茶) 한잔 드리겠어요.


어쩌면 숭늉같은 차(茶) 일지도 모릅니다.
탈 줄도 모르는 차(茶) 이지만,
마음으로 타기에,맛이 없어도 향기만은 으뜸이랍니다.
허름한 차림으로 오셔도 좋아요.
어차피 인생이란 산뜻한 양복처럼
세련된 생을 입는 게 아니니까요.


벙거지에 다 헤어진 옷이라 해도
그대가 마실 차(茶) 한잔은 있답니다.
나는 그대의 피로를 풀어 줄.
향기 있는 차(茶) 한잔만 타드리겠어요.
맛있는 커피차(茶)가 생각나시면
안 오셔도 좋습니다.
오셔서 맛없다고 향기만 맡고 가셔도 좋구요.


돈은 받지 않는답니다.
그렇다고 공짜는 아니에요.
그대의 무거운 마음의 빚을
내게 놓고 가세요.
내려놓기 힘드시거든 울고 가셔도 좋습니다.
삶이 힘드시거든 언제든 오세요.

맛이 없더라도 향기 있는
차(茶) 한잔을 타 드릴께요?
마시기 힘드시거든 마음으로 드세요.
나도 마음으로
차(茶) 한잔을 드리겠습니다.


주제 : 여가/생활/IT > 건강/웰빙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