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212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473)

  • today
  • 146
  • total
  • 2642956
  • 답글
  • 15426
  • 스크랩
  • 29516

블로그 구독하기



내 비장의 무기는 아직 손 안에 있다. ☆(喜怒哀樂...


81. 거짓말을 한 그 순간부터 뛰어난 기억력이 필요하게 된다. [코르네이유]
82. 게으름은 쇠붙이의 녹과 같다. 노동보다도 더 심신을 소모시킨다. [프랭클린]

83. 기회는 새와 같은 것, 날아가기 전에 꼭 잡아라. [스마일즈]
84. 내 비장의 무기는 아직 손 안에 있다. 그것은 희망이다. [나폴레옹]
85. 도박을 즐기는 모든 인간은 불확실한 것을 얻기 위해서 확실한 것을 걸고 내기를 한다. [파스칼]


86. 한 번 실수하는 것보다 두 번 묻는 것이 더 낫다. [독일속담]

87. 가르치는 것은 두 번 배우는 것이다. [주베르]
88. 가시에 찔리지 않고서는 장미꽃을 모을 수가 없다. [필페이]
89. 기쁨을 주는 사람만이 더 많은 기쁨을 즐길 수 있다. [알렉산더 듀마]
90. 네가 가지고 있는 최선의 것을 세상에 주라. 그러면 최선의 것이 돌아오리라.[M.A. 베레]


91. 오늘을 붙들어라! 되도록 내일에 의지하지 말라! 그날 그날이 일년 중에서 최선의 날이다.[에머슨]
92. 얇은 얼음에서 스케이트를 탈 때 우리의 안전은 속도에 있다.[애머슨]
93. 자신이 의식하고 있는 겸손은 죽어 있는 것이다. [에센바흐]
94. 인간이란 미소와 눈물 사이를 왕래하는 시계추와 같은 것이다. [바이런]
95. 남을 따르는 법을 알지 못하는 사람은 좋은 지도자가 될 수 없다. [아리스토텔레스]


96. 위대한 것은 방향을 결정하는 것이다. [니체]
97. 진리는 적이건 아군이건 모두 초월한다. [쉴러]
98. 가난은 많은 뿌리를 갖고 있습니다. 그러나 큰 뿌리는 무식입니다. [존슨]
99. 일을 쫓아라. 일에 쫓기지 말라. [프랭클린]
100. 할 수 있는 한 훌륭한 인생을 만들라. 인생은 짧고 곧 지나간다. [오울디즈]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



⛰️소문이 맞습니다. ☆(喜怒哀樂...


+♡+ 칭찬할때 쓰는 말 +♡+

1. 미소가 참 밝습니다.
2. 책임감이 놀랍습니다.
3. 재치가 대단합니다.
4. 기대 이상입니다.
5. 당신을 알고 있다는 것이 기쁩니다.
6. 유머감각이 뛰어나군요.
7. 맡긴 일을 잘 하는 것이 멋집니다.
8. 예상보다 훨씬 놀랍군요.
9. 소문이 맞습니다.
10.역시 다릅니다.




행복 불행도 결국 내 마음과 말이 만들어냅니다.
우발적이고 잔인한 범죄 역시 날카로운 말이 도화선이 될때가 많습니다.

행복할 때보다 지치고 힘들수록
더욱 말에 절제하며
대신 진주같은 지혜로운 사랑의 말들로
우리 삶의 그림을 멋지게 그려 나갔으면 좋겠습니다.


 

 

오늘의 메뉴는 "을 맛있게 요리하는 방법"입니다.

먼저 크고 깨끗한 마음이라는 냄비를 준비한 후 냄비를 열정이라는 불에 달군다.
충분히 달구어 지면 자신감을 교만이라는 눈금이 안보일 만큼 붓는다.

자신감이 잘 채워지고 나면 성실함과 노력이라는 양념을 충분히 넣어준다.
우정이라는 양념을 어느 정도 넣어주면 훨씬 담백한 맛을 낼 수 있으니 꼭 잊지 말고 넣어준다.

약간의 특별한 맛을 원할 경우 이성간의 사랑을 넣어주면 좀 더 특별해진다.
이 사랑이 너무 뜨거워지면 집착이라는 것이 생기는데 생기지 않도록 불조절을 잘 해야 한다.
만약 생길 경우는 절제라는 국자로 집착을 걷어내면 된다.
이때 , 실패하면 실연이라는 맛이 나는데 이 맛은 아주 써서 어쩌면 음식을 망칠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이 쓴맛을 없애고 싶을 경우 약간의 용서나 너그러움 그리고 자신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여유로움을 넣어주면 어느 정도 없앨수 있다.

깊은 맛을 원할 경우는 약간의 선행과 관용을 넣어주면 된다.
가끔 질투, 욕심이라는 것이 생기는데 계속 방치해 두면 음식이 타게 되므로
그때 그때 제거한다.

또한 가끔 권태라는 나쁜 향이 생기는데 도전과 의욕이라는 향료를 넣어서 없앤다.
이쯤에 만약 이라는 음식을 만드는 것이 힘들어서 지치게 돼서 포기하고 싶어지면
신앙이라는 큰 재료를 넣어주면 새로운 맛과 향을 느낄 수 있게 될것이다.

그것을 알게 되면 기쁨이라는 맛이 더해가는데
그 맛이 더해져 잘 어우러지면 진정한 자유라는 맛이 생기게 된다.
그후에 평안과 감사함이라는 행복한 향이 더해짐으로 음식의 완성도도 높아진다.
이 향은 아주 특별한 것이라서 이웃에게 베풀어 주고 싶게 된다.

이정도면 어느정도 요리는 끝난 셈이다.



마지막으로 진실이라는 양념을 넣어 한 소끔 끓인 후 간을 본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사랑이라는 소스를 충분히 뿌려주면

이 모든 맛이 더욱 잘 어우러져서 정말 맛있고 깊은 맛이 나는 ""이라는 음식을 맛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