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kmyung님의 집.

힘내고...기죽지 말자!!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0)

  • 이웃이 없습니다.
  • today
  • 9
  • total
  • 55265
  • 답글
  • 214
  • 스크랩
  • 69

블로그 구독하기



시편 91편 묵상에세이...

 

 

              시편 91편

 

   지존자의 은밀 한 곳에 거하는 자는 전능하신 자의 그늘 아래 거하리로다.

 

   내가 여호아를 가리켜 말하기를 저는 나의 피난처요 나의 의뢰 하는

 

   하나님이라 하리니

 

   이는 저가 너를 새 사냥군의 올무에서와 극한 염병에서 건지실 것임이로다.

 

   저가 너를 그 깃으로 덮으시리니 네가 그 날개 아래 피하리로다

 

   그의진실함은 방패와 손방패가 되나니

 

   너는 밤에 놀램과 낮에 흐르는 살과

 

   흑암 중에 행하는 염병과 백주에 황폐케 하는 파멸을 두려워 아니 하리로다

 

   천 인이 네 곁에서, 만 인이 네 우편에서 엎드러지나 이 재앙이 네게 가까이

 

   못 하리로다

 

   오직 너는 목도하리니 악인의 보응이 네게 보이리로다

 

   네 말하기를 여호와는 나의 피난처시라 하고 지존자로 거처를 섬았으므로

 

   화가 네게 미치지 못하며 재앙이 네 장막에 가까이 오지 못하리니

 

   저가 너를 위하여 그 사자들을 명하사 네 모든 길에 너를 지키게 하심이라

 

   저희가 그 손으로 너를 붙들어 발이 돌에 부딪히지 않게 하리로다

 

   네가 사자와 독사를 밟으며 젊은 사자와 뱀을 뱔로 누르리로다

 

   하나님이 가라사대 저가 나를 사랑한 즉 내가 저를 건지리라 저가 내 이름을

 

   안즉 내가 저를높이리라

 

   저가 내게 간구하리니 내가 응답하리라 저희 환난 때에 내가 저와 함께 하여

 

   저를 건지고 영화롭게 하리라

 

   내가 장수함으로 저를 만족케 하며 나의 구원으로 보이리라 하시도다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


명의 묵상에세이...

 

 

        명의(名醫)

 

   가난과 굶주림 속에

   온갖 질병으로 신음하는 백성들

   약도 없고 의술도 없어 가련한 그 백성들

   소리 없이 죽어 가고 있을때

   하늘의 뜻인가

   나사렛 예수 이 땅에 홀연히 오셨네

   문둥이와 앞 못 보는 이와 반신불수와 미친 이들에게

   일일이 안수하여 고치셨네

   이 무슨 은총인가 씻은 듯이 병이 낫다니

   어디 육신의 질병뿐일까 예수님의 손길이 닿으면

   영혼의 상처도 아물게 되는 것을

   병든 자여 나아오라 아픈 자여 나아오라

   하늘에서 내려오신 명의(名醫) 나사렛 예수

   그분앞에 나아가 몸과 마음과 영혼의 병을 다 고치리니

 

 

    -김 영진-



주제 : 개인 > 사랑

▲top


겸손 묵상에세이...

 

    겸손

 

   겸손에는 두가지가 있습니다. 거짓된 겸손과 참된 겸손입니다.

 

   거짓된 겸손은 존경과 명예를 멀리함으로써 겸손한 사람이라고 여김을 받는

 

   사람들에게서 나타납니다. 그들은 자신이 얼마나 악한가를 스스로 열심히

 

   이야기합니다.  그들은 자신의비참함을 잘 알지만 다른 사람들도 그 사실을

 

   잘 알 것이라는 생각을 철저히 무시합니다.

 

   이것은 위장된 겸손 곧 은밀하게 감춰진 교만에 지나지 않습니다.

 

      그러나 참된 겸손은 겸손을 겸손이라 생각지 않습니다. 참으로 겸손한

 

   사람은 인내를 가지고 행동하고 하나님 안에서 살고 또 죽습니다.

 

   그들은 자신이나 피조된 것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고, 조롱을 즐거운 마음으로

 

   감당하며, 멸시를 받으신 주님의 발자취를 따르는 것 외에 아무것도 바라지

 

   않습니다. 그들은 세상에서 좋은 사람으로 보이고자 애쓰지 않으며 오로지

 

   하나님이 주신 것으로 만족합니다. 참된 겸손은 내면에 속한 것으로서 외적

 

   행동과 상관이 없습니다. 낮은 자리에 앉는 일, 검소한 옷차림, 고분고분한

 

   말투, 이런 당신을 보고 하나님이 겸손하다고 인정하실까요? 이런 것은 지식에

 

   불과 할 뿐입니다.

 

     참된 겸손을 위해 반드시 두 가지를 깨달아야 합니다. 곧 하나님의 위대하심

 

   과 당신의영혼에 스며든 타락의 엄청남입니다. 이것을 깨닫는 자만이 완저한

 

   선하심으로 감싸 안으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맛보기 시작할 것입니다.

 

 

             -깊은 영성 체험하기 / 진 에드워즈 편-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