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륵의 山寺

마음을 다스리는 훈련도장



플래너 단기장기

블로그 구독하기



■ 성공으로 가는 길● 生活館...


 

 

■ 성공으로 가는 길

    

21세기는 이전 세기에 비하여 큰 변화를 가져왔고 직장인들도 그런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면 성공을 기대할 수가 없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있어 이 중 중요한 부분을 요약합니다.

      

직설을 피하라.

동료나 부하직원에게 또는 자녀들에게 직설적인 언어보다 부드러운 유도식 언어를 사용하라는 것입니다.

자녀에게

“야, 선생님에게 감사장을 빨리 써 보내라.”고 명령조의 지시를 내리는 것보다

“얘야, 엄마하고 함께 선생님에게 감사장을 쓰지 않을 래? 엄마도 한 장 쓰고 너도 한 장 써서 보내면 좋겠는데.”

이렇게 말하면 자녀가 즐거이 순종을 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직장에서도 부하나 동료직원에게 직설적인 지시나 명령조보다 협력을 유도하는 식의 언행이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모든 사람에게 착해라.

착한 사람은 바보 취급 받고 착하게 대하면 이용을 당한다고 믿는 분들이 적지 않습니다.

그러나 장기적인 면에서 사람들에게 착하게 대해주는 사람은 존경을 받게 됩니다

착한 성품은 친분을 맺고 그 친분을 영속화 하는 기본이라고 할 수가 있습니다.

착한 사람은 접촉하는 사람들의 신뢰를 얻습니다.

고객과 식사를 할 때나 부하직원의 어려운 사정을 이야기 할 때 나타나는 착한 성품은 신뢰를 낳고 신뢰는 친분을 낳으며 친분은 성공적인 사업관계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다만, 요즘 세상에는 모든 사람을 착하게 대하면서도 사기꾼을 분별하는 지혜가 꼭 필요합니다.

신약 성경에도 “독사같이 현명하고 비둘기 같이 순결하라.”는 글이 있습니다.

      

전화사용의 예의를 지키라

직접 찾아 온 손님은 동료직원이든지 외래고객이든지 그 시간에 가장 중요한 사람이라는 인식을 갖고 대해야 합니다.

찾아 온 사람과 대화중에 전화가 걸려오면 그 전화를 받아서는 안됩니다.

대화중에 걸려오는 전화를 받는 다면 전화를 건 사람이 앞에 앉아 있는 사람보다 더 중요하다는 인상을 주게 됩니다.

그러므로 손님이 찾아 오면 탁상 전화는 음성매시지로 돌려 놓고 휴대전화는 진동으로 돌려 놓는 것이 좋습니다.

손님이 자리를 뜬 후에 메시지를 보고 전화를 건 분에게 전화를 하면 어느 누구에게도 실례를 저지르지 않고 대인관계에 지장을 주지 않습니다.

      

자주 필요로 하는 정보를 신속히 찾아내는 전자수첩을 이용하라.

손으로 써야하는 수첩에는 편리성이나 산속성에 한계가 있습니다.

21세기를 사는 사람들은 휴대폰의 전자수첩의 사용을 익히고 항상 휴대할 필요가 있습니다.

요즘의 휴대폰은 무한할 정도의 기능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이런 장치를 잘 이용하면 수행비서를 호주머니에 갖고 다니는 것과 같습니다.

요즘 세상에 약속을 잊었다는 변명을 하면 시대에 뒤떨어진 사람이라는 인상을 주게 됩니다.

그런 장치를 이용하여 약속시간에 절대로 늦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교통이 너무 막혀서..” 같은 변명은 어쩌다가 통할 수는 있지만 너무 자주 사용하면 신뢰를 잃게 됩니다.

      

모든 사람을 추켜 올려주라. 

동료든지 부하든지 절대로 무시하는 언행을 해서는 성공할 수가 없습니다.

“자네 에게는 이 일이 좀 힘들 걸세.” 

그런 말 대신에

“자네 같으면 꼭 해내고 말 걸세.”

같은 격려적인 말은 그런 말을 듣는 사람으로 하여금 성취의욕을 강화시켜줄 것입니다. 

      

옷차림을 단정하게 하라

사무직원은 말할 것도 없고 공장의 작업장에서 일을 하는 현장직원이라고 할지라도 가능한 한 옷차림은 단정히 하라는 것입니다.

특히 여직원일 경우에 과도하게 노출되는 옷차림은 남자 직원들의 일시적인 눈요기가 될지언정 동료직원들의 존경심을 잃게 됩니다.

행동 과학자들의 말에 의하면 옷차림은 사람의 자긍심의 정도를 나타낸다고 합니다.

단정치 못한 옷차림은 열등의식을 갖고 있거나 자신감이 모자란 성격을 나타낸다고 합니다.

      

상 소리를 삼가 하라

모든 언어에는 상소리나 저속한 말이 많습니다.

그런 저속한 표현을 쓰는 사람은 반드시 열등의식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고 합니다.

저속한 용어를 사용하면 일시적으로 가시적인 반응을 얻겠지만 동료직원들이나 부하직원들로부터 신뢰와 존경을 잃게 됩니다.

 

 



주제 : 여가/생활/IT > 생활의지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