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uly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내가 즐겨찾는 이웃(0)

  • 이웃이 없습니다.
  • today
  • 24
  • total
  • 1536596
  • 답글
  • 10197
  • 스크랩
  • 279

블로그 구독하기



와이프의 출국 - 딸 낳아야 비행기 !!낙서판

다들 들어보셨겠지만.. 다음과 같은 우스개 소리가 있다.  ㅋㅋ

물론, 우스개소리니만큼.. 심각하게 생각하면 절대 안된다. !!

 

 

잘난 아들은 국가의 아들

돈 잘 버는 아들은 사돈의 아들

빚진 아들은 내 아들

 

아들은 사춘기 되면 남남 되고

군대에 가면 손님

장가가면 사돈 된다

 

아들 낳으면 1촌

대학 가면 4촌

군대 다녀오면 8촌

장가가면 사돈의 8촌

 

장가간 아들은 희미한 옛 그림자

며느리는 가까이하기엔 너무 먼 당신

딸은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자녀들을 모두 출가시키면

아들은 큰 도둑

며느리는 좀도둑

딸은 예쁜 도둑

 

노후생활:

아들 둘 둔 엄마는 모시기를 서로 미루는 바람에 이집 저집 다니다가 길에서 사망하고

딸 둘 가진 엄마는 해외여행하고

딸 하나 가진 엄마는 딸 집에서 설거지하느라 싱크대 앞에서 사망하고

아들 하나 둔 엄마는 양로원에서 사망한다.

 

딸 둘에 아들 하나면 금메달

딸만 둘이면 은메달

딸 하나 아들 하나면 동메달

아들 둘이면 목메달

 

 

이런 종류의 우스개 소리가 많은데.. 가령 다음도 있다.

 

 

딸을 낳으면 비행기 타고, 아들을 낳으면 버스 탄다.

딸을 낳으면 비행기에서 죽고, 아들만 낳으면 구루마에서 죽는다.

 

 

이런 우스개 소리에 의하면.. 아들만 둘 있는 우리는...

큰 도둑이여.. 목 메달이여... 버스 타는 신세여.. 구르마나 길에서 죽을 신세다. ㅋㅋㅋㅋㅋㅋ

 

 

 

예전 글 댓글에 있듯이.. ( ☞ 우리와는 조금 다른.. 둘째네 육아 !! )

우리도 아들 둘 낳아.. 키워서.. 결혼시켜놓고 보니...

큰아들은 거의 처가집만 챙기고.. 작은아들은 처가집을 우선으로 챙긴다.

아마도 두 사돈집 모두.. 딸만 있는 집이라서 그런 것 같다.

 

그럼에도 우리는.. 역시.. 예전 글 댓글에 나오듯이... ( ☞ 우리와는 조금 다른.. 둘째네 육아 !! )

큰 불만 없이.... 아들 둘 낳아서.. 딸만 있는 집에 좋은 일 했다고 생각하며 산다.

 

그렇지만.. 역시 그 글 댓글에 있듯이.. (농담이겠지만..)

본인 인생에서 가장 아쉽고 후회스러운 것이 딸을 못 낳은 것이라고.. 와이프는 생각한다. ㅋㅋㅋ

 

 

---

 

 

지난 글에 있듯이.. ( ☞ 갈비찜 - 와이프의 미국행 결정 !! )

작은아들네가 한국에 오기에는 여러 문제점이 많아.. 와이프가 혼자 미국에 가기로 했다.

 

어제가 바로 미국으로 떠나는 날이었는데,,,

그제 저녁에.. 동네 운동멤버한테.. 와이프 미국에 잘 다녀오라는 안부의 전화가 왔다. 

들어보니.. 전화 내용 중에.. 다음과 같은 말이 오갔다. ㅋㅋ

 

딸 낳아야 비행기 탄다는데... 와이프는 아들만 낳았는데.. 비행기만 잘도 탄다는 것이다. ㅋㅋㅋ

와이프 대답은.. 그게 예전 소리지... 요즘.. 비행기 타는게 뭐 큰 대수인가.. 힘만 들지 !!

비행기 한 12시간 타봐 !! 

죽어도 다시는 비행기 타고 싶지 않을 거야 !!

완전 고생이야 고생.. 피고생 !!! ㅋㅋㅋ

 

 

---

 

 

아무튼 어제.. 와이프는.. 사전 코로나 검사 등 힘든 절차를 밟아..

둘째네가 끊어준 비행기표를 갖고.. 미국으로 출발했다.

 

와이프가 돌 지난 손녀를 보기 위해 출국한다니...

큰아들네가 준비해 두었던 돌반지를 전달해 달라며 보내왔고...

와이프의 동네 친구나 운동 멤버들도.. 작은아들 절친의 엄마들도... 돌반지 등.. 여러 선물들을 보내왔다.

 

와이프는 어제 아시아나로 출발했다.

마침 동네 친구 중의 한 명이.. 비슷한 시간대에 대한항공으로 출국하기로 되어있어..

그 동네 친구 남편이 인천공항까지 같이 태워준다기에.. 그 차편을 타고.. 공항으로 갔다.

 

 

카톡으로 연락이 왔는데 잘 도착했고..

공항에 마중 나온 둘째 아들을 잘 만났단다.

와이프는 약 3주간 머무르다가.. 귀국할 예정이다.

 

 

당분간 혼자 지내야 하니...

역시.. 혼밥.. 특히.. 주말의 혼밥이 문제다 !! ^^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