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바럽라인님의 집.

바바럽라인님의 집.



내가 즐겨찾는 이웃(0)

  • 이웃이 없습니다.
  • today
  • 2
  • total
  • 717
  • 답글
  • 0
  • 스크랩
  • 0

블로그 구독하기



반려동물도 치아 관리가 필요해 낙서판

dewfr45t67.jpg(30KB)


반려동물도 치아 관리가 필요해


사람도 양치질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강아지나 고양이 등 반려동물도 청결한 구강관리는 반드시 필요하다. 반려동물은 유아기에 제대로 된 교육과 습관을 들이지 않으면 점점 더 관리하기 어려워지므로 주의해야 한다.

본래 동물은 치아를 따로 관리하지 않아도 살아가는 데 큰 무리가 없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반려동물은 인간과 함께 살아가면서 본래의 식습관 패턴이나 야생에서 얻는 여러 가지 음식과 행동 양식을 경험하지 못해 인간과 비슷한 치은염, 잇몸병 등 치과 질병에 시달리게 된다.

하지만 이러한 문제들을 발견하고 치료할 때쯤엔 이미 반려동물은 극심한 통증에 시달린 후 일 수 있으므로 평소에 치아 관리가 필요하다. 만약 평소와 다르게 입 냄새가 심하게 나고, 입 주변에서 혈흔의 흔적이 보인다면 병원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반려동물의 치아 관리는 '정기적인 구강 검진'으로 조기에 문제점을 찾아내는 것이 중요하다. 사람도 치과에서 정기적인 검진을 받듯이 반려동물 또한 정기적으로 구강 검사를 받을 필요가 있다. 또한, 양치질을 통해 치석 형성을 억제하며, 치석 제거 간식을 통해 부족한 양치질을 보완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치아 관리는 가능한 반려동물이 어릴 때부터 적응할 수 있도록 습관을 만들어 주도록 하자.

 



주제 : 여가/생활/IT > 건강/웰빙

▲top


비오는 날, 지나가던 차가 물 튀기면 보상받을 수 있을까? 낙서판

dfregthyjukui.jpg(165KB)


비오는 날, 지나가던 차가 물 튀기면 보상받을 수 있을까?

비가 오는 날, 달리는 자동차로 인해 빗물이 옷에 튄 적이 있을 것이다. 많은 이들은 옷이나 가방 등이 많이 튀었어도 이미 자동차가 지나갔기때문에 보상을 못 받는다고 생각한다. 그런데 지나가던 자동차가 물을 튀긴 경우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우리나라 도로교통법에는 물이 고인 곳을 운행할때는 고인 물을 튀게 해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는 규정이 있다. 운전자는 이러한 주의의무를 위반하고 물을 튀게 운전을 했기때문에 피해보상을 해주어야한다.
 


경찰에 신고할 경우에는 피해을 입은 일시, 장소, 차량번호, 운행 방향 등을 기억하는 것이 좋으며, 당시 장면이 담긴 CCTV 화면이 있다면 보상을 받는데 도움이 된다.

물을 튀겨 피해를 입었다는 사실이 증명된다면 경찰은 운전자에게 과태료를 부과하고 상황에 따라 세탁비 보상 또는 구입 가격과 착용기간을 감안하여 의류비를 보상받을 수가 있다.

하지만 운전자가 물을 튀긴 사실을 부정할 경우, CCTV나 블랙박스 등과 같이 결정적인 증거가 없다면 이를 피해를 입은 사실을 증명하기 쉽지않다.

서로 간에 얼굴을 붉히지 않기위해서는 비 오는 날이면 운전자가 조심하는 것이 중요하다. 실제로 비가 많이 오는 날에도 물 웅덩이를 생각하지않고 속력을 내고 달리는 운전자가 많다. 이럴경우 본인은 물론 상대방에게까지 피해를 줄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한다.








주제 : 문화/예술/오락 > 문학

▲top


향초가 실내공기 오염의 원인? 오래 사용시 '환기' 필수 낙서판

wdefrg4567.jpg(745KB)


향초가 실내공기 오염의 원인? 오래 사용시 '환기' 필수


향초를 사용하는 이들이 많다. 다양한 향의 향초나 인센스 스틱은 집안의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서나 혹은 심신안정, 스트레스 해소 등의 효과를 보기 위해 장시간 사용하곤 한다.

그런데 향초를 사용하는 것이 오히려 실내공기 오염의 원인이 될 수 있다는 것으로 알려졌다.

26일 한국소비자원은 전용면적 전용면적 59㎡ 아파트의 욕실 정도의 크기인 10.23㎥의 공간에서 향초 2시간, 인센스 스틱은 15분 태운 후 실내공기를 모아 분석했더니 실내공기 질이 악화했다고 발표했다.

특히나 조사대상 향초 10개 중 3개 제품에서는 연소했을 때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 질 권고기준(500㎍/㎥ 이하)을 초과하는 552∼2천803㎍/㎥의 총휘발성유기화합물(TVOCs)이 검출됐다.
 


그러나 환기를 한 뒤에 다시 실내공기를 측정했더니 유해물질이 검출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향초나 인센스 스틱을 사용할 때 문을 꼭 닫고 장시간 사용하면 실내공기 오염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향초나 인센스 스틱을 사용할 때는 창문을 살짝 열어둔 상태에서 사용하거나 사용 후에 반드시 충분한 환기를 해야한다. 또한 밀폐된 장소에서 사용하는 것을 될 수 있으면 피하는 것이 좋다.





주제 : 문화/예술/오락 > 음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