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사랑이 살아가는 아름다운 이야기

자신감과 긍정적인 생각을 항상 마음을 비우고 나 자신과 약속 한것은 꼭 뜻을 이루자. (2014.11.22)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308)

  • today
  • 211
  • total
  • 2213751
  • 답글
  • 41895
  • 스크랩
  • 3550

블로그 구독하기



네 가지 유형의 친구 사랑 쉼터...

 

네 가지 유형의 친구
 

긴 인생을 살다 보면 참 다양한 성격의
 사람들을 만나게 됩니다.


그 와중에 우정이 쌓여 만들어지는 친구들 역시
 다양한 성격을 가지기 마련인데 크게 나누어 보면
 네 가지 유형의 친구로 나눌 수 있습니다.


첫 번째 친구는 꽃과 같은 친구입니다.
꽃이 피기 좋은 계절을 만나 활짝 피운 꽃은
 보기에도 싱그럽고 향기도 진합니다.


바로 이렇게 꽃이 피어 한창 예쁠 때는
 그 아름다움에 찬사를 아끼지 않는 친구입니다.
그러나 꽃은 언젠가 시들고 꽃잎이
 떨어져 버리기 마련입니다.


그러면 돌아보는 이가 하나도 없듯이,
자기 좋을 때만 찾아오는 꽃과 같은
 친구를 말합니다.


두 번째 친구는 저울과 같은 친구입니다.
저울은 무게에 따라 이쪽으로 또는 저쪽으로 기웁니다.
가진 것이 많아서 내 쪽으로 무게추가 기울 때
그 무게추처럼 내 쪽으로 우르르 따라오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이렇게 본인에게 이익이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큰 이익 쪽으로만 움직이는 친구입니다.


세 번째 친구는 산과 같은 친구입니다.
산은 많은 새와 짐승들의 안식처 같은 존재입니다.
멀리 떨어져 있어도, 항상 가까이 있어도
 늘 그 자리에서 반겨줍니다.


언제 어느 때 찾아가도 같은 자리에
 나무들이 자라고 있고, 커다란 바위는
 움직이지 않습니다.


항상 변함없이 그대로인 친구, 생각만 해도
 편안하고 마음 든든한 친구입니다.


네 번째 친구는 땅과 같은 친구입니다.
땅은 생명의 싹을 틔워주고 곡식을 길러내며
 그 어떤 차별 없이 누구에게나 조건 없이
 자신을 내어줍니다.


내가 건네준 작은 씨앗 같은 정성도
 낱알이 가득한 벼 이삭으로 돌려주는,
한결같고 마음으로 응원해주고 믿어주는
 그런 친구입니다.

 

 

이런 이야기를 접한 많은 사람들은
 내 주변의 친구들은 어떤 유형의
 친구인가 생각하게 됩니다.


하지만 주변의 친구보다 먼저
 생각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나는 내 친구들에게 어떤 유형의 친구인가?'
입니다.


유유상종(類類相從)이라고 합니다.
당신이 산과 같고 땅과 같은 친구라면
 당신은 주변에도 그런 친구들이
 가득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풍요 속에서는 친구들이 나를 알게 되고,
역경 속에서는 내가 친구를 알게 된다.
- 존 철튼 콜린스 - 출처 따뜻한하루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

‘사랑 쉼터 ...’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