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강투자기술(白江投資技術)

금융시장 연구



플래너 단기장기

  • today
  • 8
  • total
  • 167135
  • 답글
  • 1018
  • 스크랩
  • 38

블로그 구독하기



다 내준 정부,,,다 얻은 의사,,,의사들의 일방적인 승리...헐백강록

결과는 태상명동에 서일필이라더니,,,쥐꼬리도 없는 형국이다.


도대체 왜 정부는 명분있는 의대정원확대부터, 명분없는 공공의대까지


패키지를 선택했던 것일까?


덕택에, 한약에 대한 의료보험과 무상의료까지 모든 것을 내주고 협상을 마무리한


상황이고보고, 되로주고 말로받은 상황이다.



이렇게 일이 진행될 것이라고 미리 예측했지만, 밀려도 너무 밀리니


한심하다고 평가할수밖에 없다.



애초 공공의대는 말도안되는 계획이였다. 이 정책은 의사파업의 빌미를 만들어줬다는 측면에서


왜 무리해서 이렇게 이 정책을 시행할려고 했는지, 도무지 이해가 안되는 대목이다.



하지만, 코로나시대에 직면하면서, 의대정원확대와 원격의료는 무엇보다도 시급한 상황이 아닐수 없다.


의사수 부족을 해결하면서, 의사들 사이에 경쟁을 유발하고, 의료서비스를 좀더 쉽게 받을수 있도록


의대정원확대는 그야말로 명분이 있는 정책이고, 코로나 감염이 의료인들을 위협한다는 점에서


원격의료 또한 반드시 관철시켜야할 부분이였는데, 모든 것을 원점으로,,,이런 결과를 보면서


결국 그렇게 비판했던 재벌들의 대마불사가, 의사들에게 장착되면서 무소불위의 권력을 가졌음을


이번 정부와의 대립각으로 다시 한번 확인 시켜준 꼴이다.



이런 명분있는 분쟁에서도 대마불사에게 밀리는 정부가 과연 공권력인가?


참으로 한심한 노릇이 아닐수 없다. 그나마 약한 부분이 검찰였던지, 검찰은 이러 조지고


저리 조저서 애완견 검찰로 만든 것을 보면, 앞으로 애완견을 데리고 어떻게 통치할지


그야말로 걱정스런 상황이 아닐수 없다.



주제 : 시사/교육 > 시사/이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