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212님의 집.

부제목이 없습니다.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473)

  • today
  • 38
  • total
  • 2508924
  • 답글
  • 15421
  • 스크랩
  • 29516

블로그 구독하기



바다는 그저 웃는다..☞pia詩와...


[ 파도 I / 김정연 ]

 

 

 

바다는 그저 웃는다. . .  

 

글/피아212

 

파도가 제 아무리 거세게 몰아친다 한들

한갓 시간 속에 스러지고,

풍랑속의 빗줄기가 아무리 바다를 때린다 한들

바람 잦아들면 스스로 풀어지니 ,,

 

파도도 바람도 비도

바다를 어쩌지 못하지요...

 

나는 바다가 되려니

세상의 모든 물거품이여 ,

한 치 앞도 모르는 生을 가지고

까불지 말아라...

 

바다는 그저 웃을 뿐.....

언제나 한결같이.. . .  

 

글/피아212

 

파도가 아무리 거칠다해도
바다의 품에 있고

구름이 온 하늘을 덮는다해도
어둠 너머 태양은 사라짐이 없으니

 

지금 이 자리가 힘이 든다고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고
한탄하지 말자 ...

 

언제나 한결같이
生을 이끌어가는 存在가 있어

 

그대의 마음 깊은 곳에서
나의 가슴 속에서

언제나 한결같이
살아 숨쉬고 있으니

 

우리는 그저 찾기만 하면
그 뿐인 것을...

피아212 ♪♥

바다 - 김민기

래듣기 릭==>>


어두운 밤바다에 바람이 불면 저 멀리 한바다에 불빛이 가물거린다
아무도 없어라 텅빈 이 바닷가 물결은 사납게 출렁거리는데
바람아 쳐라 물결아 일어라 내 작은 조각배 띄워 볼란다
누가 탄 배일까 외로운 저 배 그 누굴 기다리는 여윈 손길인가
아무도 없어라 텅빈 이 바닷가 불빛은 아련히 가물거리는데
바람아 쳐라 물결아 일어라 내 작은 조각배 띄워 볼란다
바람아 쳐라 물결아 일어라 내 작은 조각배 띄워 볼란다

피아212 ♪♥

[뮤비]♬ The Tide Is Hide - Atomic Kitten

래듣기

The tide is high But I'm holding on(지금은 파도가 너무 높지만 난 기다릴 거예요)
I'm gonna be your number one
(그리고는 당신의 모든 것이 되겠죠)
I'm not the kinda girl
(난 그런 여자 아니예요)

Who gives up just like that (Oh no) (그렇게 쉽게 포기하지는 않는다구요)



주제 : 문화/예술/오락 > 문학

▲top

‘☞pia詩와 ...’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