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dies But Goodies

옛 노래를 통해 추억을 즐기는 공간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0)

  • 이웃이 없습니다.
  • today
  • 184
  • total
  • 178125
  • 답글
  • 1154
  • 스크랩
  • 296

블로그 구독하기



This Little Bird (작은 새)추억무대...

This Little Bird (작은 새)

 

누군가가 바람을 가르며 살라고 지구상에 내려 보내준 작은 새가 있답니다,

바람결에 태어나고그는 바람 결에 잠을 자지요누군가가 보내준 이 작은 새,

 

그는 가볍고 취약하며파란 하늘 색 깃털을 지녔답니다.

그렇게 여위고 우아해서 햇빛이 투과하는 듯 했지요.

바람결에 살고 있는 이 작은 새누군가가 보내준 이 작은 새,

 

그는 사람들의 눈길이 닿지 않게 하늘 높이 납니다.

그리고 그가 땅에 내려 앉는 때는 오로지 한번,

이 작은 새가 죽을 때작은 새가 죽을 때작은 새가 죽을 때 뿐이랍니다.


음악듣기: http://mini.thinkpool.com/exim/1627819

 

 

 This Little Bird

Sung by Marianne Faithfull (1966)

 

 

There's a little bird that somebody sends down to the earth to live on the wind.

Born on the wind and he sleeps on the wind, this little bird that somebody sends.

 

He's light and fragile and feathered sky blue,

so thin and graceful the sun shines through.

This little bird who lives on the wind, this little bird that somebody sends.

 

He flies so high up in the sky out of reach of human eye.

And the only time that he touches the ground

is when that little bird, is when that little bird is when that little bird dies.

 

Composer: John D. Loudermilk 

 

 

 



주제 : 문화/예술/오락 > 음악

▲top

‘추억무대’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