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산너머님의 집.

시간이 머무는 공간~



내가 즐겨찾는 이웃(0)

  • 이웃이 없습니다.
  • today
  • 11
  • total
  • 3531
  • 답글
  • 193
  • 스크랩
  • 97

블로그 구독하기



―생각은 우리에게―일상

                      ―생각은 우리에게



                     사람의 머리는 충격에 약하지만,

                     뇌에서 생성된 생각은 
 
                    바위보다, 쇠보다 단단하며
 
                    시퍼런 비수보다 날카롭고
 
                    송곳보다 훨씬 아프게 찌르며 
 
                    불에 타지 않는다 
 
                    비바람에 흩어지지 않고

                     바스러지지도 않는다.
 
                    어떠한 악조건에서도 썩지 않으며
 
                    오로지 시간에 떠밀려 가는 것과

                     변하지 않는다는 다짐은 
  
                  여건에 따른 선택의 다양성을 추구하는
                     무한한 생각의 자유라 하자
                     시간과 길을 함께 하련다.
                     여정이라고 해서 무작정 나섬이 아니며
                     기억이 울타리 속에 가두우고 
                     망각으로부터 지켜낸다
                     막 내려지고, 조명이 꺼지고

                     환호가 전까지 메웠다가 썰물같이

                     비운 관객석을

                     다시 채운 밀물 공허함은 
                     올가미같이, 방울같이

                     생각이 친 족쇄

                     만능 춤으로 보이게 꾸밈이

                     포장한 무표정 꼭두각시

                     그리는 때때로

                     있다가도 없다가도

                     변신 꼭두각시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