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사랑이 살아가는 아름다운 이야기

자신감과 긍정적인 생각을 항상 마음을 비우고 나 자신과 약속 한것은 꼭 뜻을 이루자. (2014.11.22)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307)

  • today
  • 34
  • total
  • 2171503
  • 답글
  • 40084
  • 스크랩
  • 3534

블로그 구독하기



경주 최부자 집의 가훈 좋은글



경주 최부자 집의 가훈

 

- 경주 최부자 집의 가훈 -


부자 3대를 못간다는 말이있다.

그러나 경주 최부자 집의 만석군 전통은 이 말을

비웃기라도 하듯 1600년에서 1900년 중반까지

무려 300년 동안 12대를 내려오며 만석군의

전통을 이었고 마지막에는1950년 전 재산을

스스로 영남대 전신인 대구대학에 기증 함으로써

스스로를 역사의 무대위로 던지고 사라졌다.

그러면 300년을 넘게 만석군 부자로 지켜올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이었을까?

최부자 집 가문이 지켜온 가훈은 오늘날

우리에게 자신을 다시 한번 되돌아보게 한다.

 



1. 절대 진사 이상의 벼슬은 하지말라.

높은 벼슬에 올랐다가 세파에 휘말려

집안에 화를 당할 수 있다.

 

2. 재산은 1년에 1만석 이상을 모으지 말라.

지나친 욕심은 화를 부른다.

일만석 이상의 재산은 이웃과 사회에 환원한다.

 

3. 나그네를 후하게 대접하라.

누가 와도 넉넉히 대접하여 푸근한 마음을 갖게한 후 보냈다.

 

4. 흉년에는 남의 논밭을 매입하지 말라.

흉년에 먹을것이 없어서 남들이 싼값에 내 놓은

논밭을 사서 그들을 원통하게 해서는 안된다.

 

5. 가문에 며느리들이 시집 오면 3년 동안 무명옷을 입혀라.

내가 어려움을 알아야 다른사람의 고통을 헤아릴 수 있다.

 

6. 사방 100리 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특히 흉년에는 양식을풀어 이웃에 굶는 사람이 없게하라.

 



경주 최부잣집 300년 부의 비밀 중에서


최부자 가문의 마지막 부자였던

최준(1884-1970)의 결단은

또 하나의 인생 사표(師表)이다.

자신이 못다 푼 신학문의 열망으로

영남대학의 전신인 대구대와

청구대를 세웠고 백산상회를 세워

독립자금을 지원했던 그는

노스님에게서 받은 다음의 금언을 평생

잊지 않았다고 한다.


"재물은 분뇨(똥거름)와 같아서

한 곳에 모아 두면 악취가 나 견딜 수 없고

골고루 사방에 흩뿌리면 거름이 되는 법이다." 

 

지금 시대에 교훈이 되는것 같아서

글이 좋아 옮겨 보았습니다.. 주말 가족과 함께 즐겁게 보내시기 바람니다..

 




 



주제 : 시사/교육 > 육아/교육

▲top

‘좋은글’ 카테고리의 다른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