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사랑이 살아가는 아름다운 이야기

자신감과 긍정적인 생각을 항상 마음을 비우고 나 자신과 약속 한것은 꼭 뜻을 이루자. (2014.11.22)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304)

  • today
  • 125
  • total
  • 2080325
  • 답글
  • 35938
  • 스크랩
  • 3490

블로그 구독하기



네오마리카 그라실리스스크랩

출처 분홍샌들님의 집 [분홍샌들님의 집.] | 2018/04/16 20:47

올해도 어김없이 우리집을 찾아온 "네오마리카그라실리스".
꽃집에서는 학란, 또는 워킹아이리스라고도 하는데 해마다 3~4월이면 피는 이 꽃은 한나절 피었다가 짧은 수명을 다하고 저녁이면 시들지만 매력적인 향이 있다.

꽃이 지고 며칠 후면 그 꽃대에 새 꽃이 피는데, 이렇게 꽃은 세 번 정도까지 핀다.
번식은 자연적으로 포기가 늘기도 하지만 꽃이 지고 난 자리에 새 개체가 생기는데 얼마 동안 큰 후 떼어내어 물에 담가두면 뿌리가 나오고 흙에 옮겨 심어서 번식시킬 수 있다.

이렇게 싹을 틔워 지인들에게 많이 나눠주기도 했는데 동생한테서 얻어와 키우기 시작한 이래 끈질긴 생명력으로 우리와 20년 이상을 함께하고 있다.
습한 기후를 좋아하는 네오마리카그라실리스는 남미 멕시코와 브라질 등 중남미가 원산지인 붓꽃의 일종이라 한다.

 

 

 

꽃망울이 터지기까지의 과정 사진

 




 











주제 : 여가/생활/IT > 취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