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사랑이 살아가는 아름다운 이야기

자신감과 긍정적인 생각을 항상 마음을 비우고 나 자신과 약속 한것은 꼭 뜻을 이루자. (2014.11.22)



플래너 단기장기

내가 즐겨찾는 이웃(308)

  • today
  • 31
  • total
  • 2002437
  • 답글
  • 33973
  • 스크랩
  • 3476

블로그 구독하기



할아버지의 약속 사랑 쉼터...

 

 

할아버지의 약속 
 

유난히 바쁜 어느 날 아침...
8시 30분쯤 되었을 때 80대의 할아버지가 엄지손가락의
 봉합 침을 제거하기 위해 병원을 방문하였습니다.
할아버지는 9시에 약속이 있다며 빨리해달라고
 의사에게 무척이나 재촉하였습니다.

 

의사는 할아버지의 바이털 사인을 체크하고 상황을 보니
 모두들 아직 출근 전이라 한 시간은 족히 걸릴 것 같았습니다.
하지만 시계를 들여다보며 초조해하는 모습이 안타까워
 의사는 직접 돌봐드리기로 했습니다.

 

의사는 할아버지의 상처를 치료하며 물었습니다.
 "할아버지, 왜 이렇게 서두르시는 거예요?"

 

할아버지는 의사에게 대답했습니다.
 "요양원에 입원 중인 아내와 아침 식사를 해야 합니다."

 

할아버지의 아내분은 치매에 걸려 요양원에 입원 중이라고 하셨습니다.
그래도 왜 이렇게 서두르시는지 궁금하여 다시 물었습니다.
 "어르신이 약속 시각에 늦으시면 할머니께서 역정을 내시나 봐요?"

 

그런데 할아버지의 대답은 뜻밖이었습니다.
 "아니요, 제 아내는 나를 알아보지 못한 지 5년이나 되었어요."

 

의사는 더 궁금해져서 다시 물었습니다.
 "아니 할머니께서 할아버지를 알아보시지 못하는데도
 매일 아침 요양원에 가신단 말입니까?"

 

할아버지는 미소를 지으며 말했습니다.
 "지난 5년 동안 아내는 나를 못 알아봤지만,
나는 아직 아내를 알아볼 수 있다오."

 



진정한 사랑은 육체적인 것도 로맨틱한 것도 아닙니다.
사랑이란 있는 그대로를 받아들이는 것입니다.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서로의 마음을 나누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지금 사랑하는 사람에게 마음을 전해보세요.


# 오늘의 명언
 부부란 둘이 서로 반씩 되는 것이 아니라
 하나로써 전체가 되는 것이다.
– 반 고흐 –





주제 : 개인 > 일기/일상

▲top